최종편집 : 2022-07-02 오전 10:01:06

종합행정정치출향인사회/복지/여성산업문경대학·교육문화/체육/관광사람들길 따라 맛 따라다문화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독자투고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결혼

부음

뉴스 > 뉴스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문경시장 후보 지지도 신현국 51.6% 채홍호 29.1% 강수돈 3%

주간문경과 안동MBC 공동 여론조사

2022년 05월 25일(수) 18:06 [(주)문경사랑]

 

↑↑ 문경시장 후보. 왼쪽부터 기호순으로 국민의힘 신현국 후보, 무소속 강수돈 후보, 무소속 채홍호 후보.

ⓒ (주)문경사랑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문경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신현국 후보가 절반 이상의 지지도를 보여 가장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간문경과 안동MBC가 공동으로 여론조사기관인 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에 의뢰해 지난 23~24일 문경시민 50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95% 신뢰수준에서 ± 4.4% 포인트·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문경시장 후보 지지도 조사에서 국민의힘 신현국 후보가 51.6%, 무소속 강수돈 후보가 3.0%, 무소속 채홍호 후보가 29.1%, 없다거나 모른다는 응답이 16.4%로 집계됐다. 신 후보는 40대(56.3%)와 70세 이상(59.4%), 자영업(61.9%)에서 높게 나왔고 채 후보는 50대(43.4%), 화이트칼라(40.1%)에서 상대적으로 높았다.

문경시장 당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신 후보가 62%, 강 후보가 1.4%, 채 후보가 16.9%, 없다거나 무응답이 19.8%로 신현국 후보가 지지도 보다 높게 나왔다.

후보 선택 기준에 대한 문항에는 후보의 자질과 인물이 39.2%로 가장 높았고 정책과 공약이 비슷한 38%, 소속 정당 9%, 후보의 출신지역과 학교 1%, 기타 7%와 모르거나 무응답 5.9%로 후보 선택 시 후보의 자질과 공약이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 지방선거 투표 의향에 대한 질문에는 82.9%가 반드시 투표할 것이라고 응답했으며 가능하면 투표할 것이라는 응답이 12.5%로 나타났다. 지지후보별로는 신 후보의 지지층의 85%, 채 후보의 지지층의 95.9%가 반드시 투표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지지하는 후보를 계속 지지하느냐’의 질문인 후보 지지강도에 대한 조사에서는 90.4%가 계속지지, 8.6%가 지지하는 후보를 다른 후보로 바꿀 수도 있다고 대답했다.

정당 지지도에 대한 질문에는 더불어민주당 8.4%, 국민의힘 75.2%, 정의당 2.2%, 그 외 다른 정당 0.9%, 없다거나 무응답 등이 13.3%로 나타났다.

◆조사개요
△조사의뢰자:안동MBC/주간문경 △조사기관:(주)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 △조사지역:경상북도 문경시 △조사기간 2022년 5월 23일 ~ 5월 24일(2일간) △조사대상:경상북도 문경시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조사방법:무선전화면접(100%) 3개 통신사에서 제공된 휴대전화 가상(안심) 번호- SKT(5,130개), KT(3,843개), LGU+(3,843개) 가입자 리스트로부터 무작위 추출 △표본 크기:501명(가중값 적용 사례수: 501명) △피조사자 선정 방법:성/연령/지역별로 피조사자를 할당 △응답률:28.4%(총 1,763명과 통화하여 그 중 501명이 응답 완료) △접촉률:20.5% △가중치값 산출 및 적용 방법:지역별/성별/연령별 가중치 부여(셀가중)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표본오차:95% 신뢰수준에서 ± 4.4% 포인트 △질문 내용: 지방선거 투표의향, 문경시장 후보 지지도, 문경시장 후보 지지 강도, 문경시장 당선 가능성, 문경시장 후보 선택 기준, 정당 지지도

ⓒ (주)문경사랑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주간문경을 읽으면 문경이 보인다.”
- Copyrights ⓒ(주)문경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문경사랑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문경사랑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름다운선물 101

문경 지역소멸 대응 좌담회(3)…스..

문경체육백서 편찬 시작했다

점촌중앙로타리클럽 창립 제44주년 ..

문경 영화ㆍ드라마 촬영지로 각광

재부문경향우회 제5대 윤봉학 회장 ..

점촌4동 새마을회 불정강변길 풀베..

장정숙 산북면 새마을부녀회장 ‘새..

‘빨강시장’ 플리마켓 25일 문경오..

점촌4동 바르게살기위원회 도로변 ..

창간사 - 연혁 - 조직도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상호: (주)문경사랑 / 사업자등록번호: 511-81-13552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2길 38(점촌동) / 대표이사: 황진호 / 발행인 : 황진호 / 편집인: 황진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진호
제호: 인터넷주간문경 / 등록번호: 경북 아00151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일 2010.10.28 / mail: mginews@daum.net / Tel: 054-556-7700 / Fax : 054-556-9500
Copyright ⓒ (주)문경사랑.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