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2-27 오전 10:50:55

                                    건강칼럼건상상식생활체육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독자투고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결혼

부음

뉴스 > 건강칼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수면과 여름철 건강

2019년 07월 30일 [(주)문경사랑]

 

 

↑↑ 엄용대
엄용대 한의원 원장<054-553-3337

ⓒ (주)문경사랑

 

‘미인은 잠꾸러기’ 라고들 하지만 최근 학계의 연구에 따르면 이는 정확한 표현이 아닙니다. 시도 때도 없이 잠만 잔다고 예뻐지는 게 아니라 생체리듬에 맞춰 ‘해 뜨면 일어나고, 해 지면 자는’ 사람이 좀 더 건강하고 빛나는 피부를 가꿀 수 있습니다.

생체리듬은 하루 24시간에 따라 우리 몸이 외부의 시간 변화를 알아채고, 그에 맞게 몸의 상태를 조절하는 기능을 말합니다. 신체와 피부의 생체리듬이 정확하게 일치를 이뤄야 피부 노화를 늦추고 회복력을 키우는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즉, 본인의 평소 습관처럼 잠을 푹 잘 자야 건강해진다는 말입니다.

수면은 온도에 매우 민감한 생체현상으로 특히 수면 유도와 유지에는 모두 온도가 중요하게 작용합니다. 높은 습도는 체감온도를 더욱 높일 수 있어 역시 수면에 영향을 미칩니다.

일단 열대야가 발생하면 높은 온도와 습도 때문에 수면의 유도가 어려워지고, 수면이 유도된 이후에도 깊은 수면에 들어가기 힘들어집니다. 더워서 수면유도가 잘 되지 않으니 잠자리에 누워 딴 생각을 하거나 늦게까지 야식을 먹거나 술을 마시며 야외에서 사간을 보내는 등 수면위생에 반하는 행동을 하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 번 열대야로 숙면을 취하지 못하게 되면 다음날 이를 보충하기 위해 늦게까지 잠자리에 누워있거나, 낮잠을 청하는 등 수면리듬이 헝클어지기 쉽습니다. 한 번 수면리듬이 헝클어지게 되면 한동안 쉽게 원래 패턴으로 돌아가기 어렵고 불면의 악순환이 반복되면 열대야가 사라진 가을철이 와도 만성 불면증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수면위생입니다. 잠자리에서 적당한 온도와 습도가 유지되도록 해야 합니다. 온도만 낮추는 것보다는 습도를 함께 낮추어 주는 것이 더욱 효과적입니다. 에어컨과 선풍기를 적당히 활용하는 것도 좋습니다.

특히, 잠자리에서 잠이 오기를 기다리는 동안 체온이 떨어질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한데 잠자리에 미리 에어컨을 켜두고 수면유도 후1~2시간이 지나면 꺼지거나 강도가 약해지도록 조절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특히, 잠이 오지 않는다고 잠자리를 바꾸거나 잠자는 것 이외의 행동 즉, TV시청․책 보기․스마트폰 사용 등은 좋지 않습니다. 잠자리에서의 스마트폰 사용은 강력한 빛 자극을 주어 각성효과를 가져오므로 평소에도 피해야 합니다.

초저녁에 가벼운 운동을 한 후 잠자기 1~2시간 전에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해 체온이 미리 떨어지도록 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뜨겁거나 차가운 물은 오히려 각성효과를 가져오므로 피해야 합니다.

샤워 후에도 소량의 과일이나 물로 수분을 보충해주는 것이 좋지만, 과량의 음료나 술은 오히려 수면에 방해가 됩니다. 낮잠은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지만 자더라도 30분 이상을 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열대야 극복 방법은 사소한 수면위생을 지키는 데서 시작합니다. 듣고 보면 당연한 것 같지만 실행에 옮기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다른 원인으로 말미암아 수면장애가 있다면 수면위생을 지키는 것만으로는 수면장애가 해결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이제 장마철이 지나면 찌는 듯한 무더위가, 해가 진 이후는 열대야가 기다립니다. 이번 여름은 불면증 없이 지낼 수 있는 지혜로 잘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주간문경을 읽으면 문경이 보인다.”
- Copyrights ⓒ(주)문경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문경사랑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문경사랑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바르게살기운동 문경시협의회 손국..

[부고] 이창교 전 문경문화원장 별..

지방자치 30년. 2021년의 과제

뉴스로 세상읽기(29)- 사라진 ‘백..

21) 심층 신경망

탐춘(探春)

변비의 원인과 예방

건강과 체온

산북 장수황씨 종택 아름다운 한국..

문경교육지원청 청렴도 향상 현장 ..

창간사 - 연혁 - 조직도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상호: (주)문경사랑 / 사업자등록번호: 511-81-13552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2길 38(점촌동) / 대표이사: 황진호 / 발행인 : 황진호 / 편집인: 황진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진호
제호: 인터넷주간문경 / 등록번호: 경북 아00151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일 2010.10.28 / mail: mginews@daum.net / Tel: 054-556-7700 / Fax : 054-556-9500
Copyright ⓒ (주)문경사랑.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