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3-06 오전 08:44:46

                                    건강칼럼건상상식생활체육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독자투고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결혼

부음

뉴스 > 건강칼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스테로이드는 독일까요? 약일까요?

2019년 07월 09일 [(주)문경사랑]

 

 

↑↑ 전종구
전종구내과의원장 <054)556-8555>

ⓒ (주)문경사랑

 

스테로이드는 특정 화학구조를 갖춘 화합물을 통칭합니다.

우리 몸속에 있는 스테로이드 물질로는 콜레스테롤, 담즙산, 호르몬 등이 있습니다.

이 중에서 흔히 말하는 스테로이드제는 부신피질 호르몬으로 구성된 약제를 말합니다.

부신피질 호르몬은 신장 바로 옆에 있는 부신에서 만들어지는 호르몬으로 강력한 소염 및 면역억제 작용을 합니다.

이렇게 인위적으로 만든 스테로이드제는 강력한 항염증 작용으로 관절, 뇌혈관, 염증, 알레르기질환 등 여러 가지 질환의 치료에 사용이 됩니다.

형태는 주사제, 복용제, 분무제, 흡입제, 연고, 안약 등 다양합니다.

그런데 왜 스테로이드에 대한 불신이 높고 부작용에 대해 두려워할까요?

스테로이드 부작용은 소염 및 면역억제 작용이 지나치게 나타나는 것을 의미합니다.

즉 필요 이상으로 면역이 억제되면서 고혈압과 당뇨병, 백내장, 골다공증, 피부가 얇아지거나 쉽게 멍이 드는 증상 등이 나타나고 위염이나 위궤양을 일으키기도 하며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병에 제대로 대처를 하지 못합니다.

복부 비만과 얼굴이 둥글어지는 쿠싱증후군도 대표적인 부작용입니다.

가장 심각한 부작용은 스테로이드를 장기간 사용시 인체에서 자연스럽게 생성되던 부신피질 호르몬 생성이 멈추게 되어 부신부전 상태가 되는 것입니다.

적절한 치료를 하지 않을 경우 심한 복통, 구토, 무기력, 피로, 저혈압 등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습니다.

하지만 알레르기 비염치료에 쓰이는 분무제나 기관지 천식 등 호흡기 질환에 쓰이는 흡입제 형태는 장기간 사용해도 큰 문제가 없습니다.

또한 관절염 등에 쓰이는 국소주사나 아토피피부염 등에 쓰이는 연고, 알레르기 질환에 쓰이는 안약 등도 국소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안전한 편이지만 장기간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복용약은 전신에 영향을 미치므로 증상이 심할 때 단기간 사용해야 하며 부득이 장기간 사용시에는 전문의와 반드시 상의를 해야 합니다.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주간문경을 읽으면 문경이 보인다.”
- Copyrights ⓒ(주)문경사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문경사랑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문경사랑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바르게살기운동 문경시협의회 손국..

지방자치 30년. 2021년의 과제

뉴스로 세상읽기(29)- 사라진 ‘백..

문경시 학교급식지원 심의위원회 27..

21) 심층 신경망

산북 장수황씨 종택 아름다운 한국..

탐춘(探春)

변비의 원인과 예방

건강과 체온

문경교육지원청 청렴도 향상 현장 ..

창간사 - 연혁 - 조직도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구독신청

 상호: (주)문경사랑 / 사업자등록번호: 511-81-13552 / 주소: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2길 38(점촌동) / 대표이사: 황진호 / 발행인 : 황진호 / 편집인: 황진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진호
제호: 인터넷주간문경 / 등록번호: 경북 아00151 / 종별: 인터넷신문 / 등록일 2010.10.28 / mail: mginews@daum.net / Tel: 054-556-7700 / Fax : 054-556-9500
Copyright ⓒ (주)문경사랑.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